이틀 간의 시내구경을 마치고 교외를 찾았다. 많은 사람들이 가는 체스키 크루믈로프도 가고 싶었지만, 그럴만한 일정이 되지는 않는지라 띠동갑 누님과 함께 까를로비 바리란 곳을 찾았다.

  전설에 따르면, 신성로마제국의 황제인 까를 4세[각주:1]가 사냥을 나왔다가 온천을 발견하고는 사냥터를 짓고, 온천에 자신의 이름을 붙였다고 한다. 그래서 이름이 까를로비 바리라고.

  시내 곳곳에서 온천수가 나오는 샘이 있다. 그 옆서는 컵을 팔고 있는데, 이 컵이 좀 많이 특이하다. 때문에 사람들은 그 컵을 사서 돌아다니면서 온천수를 떠 마신다.

  작은 도시라고 알려졌지만 테스코, 빌라 등 유명 슈퍼체인이 다 들어와 있다. 도시의 양 끝을 2시간 정도면 주파할 수 있으니, 큰 도시는 아니지만 분명히 다른 면에서는 분명히 큰 도시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| Canon EOS 400D DIGITAL | Normal program | Pattern | 1/320sec | F/10.0 | 0.00 EV | 20.0mm | ISO-400 | Off Compulsory | 2008:08:05 21:54:51
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| Canon EOS 400D DIGITAL | Normal program | Pattern | 1/400sec | F/13.0 | 0.00 EV | 23.0mm | ISO-400 | Off Compulsory | 2008:08:05 21:47:30
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| Canon EOS 400D DIGITAL | Normal program | Pattern | 1/200sec | F/16.0 | 0.00 EV | 25.0mm | ISO-400 | Flash fired, auto mode, red-eye reduction mode | 2008:08:05 21:16:13
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| Canon EOS 400D DIGITAL | Normal program | Pattern | 1/400sec | F/13.0 | 0.00 EV | 18.0mm | ISO-400 | Off Compulsory | 2008:08:05 21:05:09
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| Canon EOS 400D DIGITAL | Normal program | Pattern | 1/320sec | F/14.0 | 0.00 EV | 29.0mm | ISO-400 | Off Compulsory | 2008:08:05 21:03:48
  1. 체코의 명물, '까를교'의 까를이 이 까를 4세의 이름에서 연유했다. 실제로 까를교에 가보면, 까를 4세의 미소짓는 동상이 서 있다. [본문으로]
  1. dabar 2008.08.06 07:47

    체스키 크롬로프...
    에곤 쉴레의 자취를 찾을 수 있는 곳인데....

  2. 겸댕이 2008.08.09 20:42

    우웩 빌라 테스코 쿱 미그로스 플러스 데스파 모노프리 이디 기타 등등 유럽 마트들 이름만 들어도 토나와

+ Recent posts